사회 > 생활정보

[김정환의 맛볼까]연말연시 겨냥 외식 브랜드 야심작은?

등록 2016-12-06 09:35:25   최종수정 2017-01-09 10:54:04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식 뷔페 ‘자연별곡’의 ‘눈 내린 홍닭’.
【서울=뉴시스】김정환 기자 = 가족 모임, 동창회, 직장 송년회 등이 줄줄이 열리는 매년 12월은 외식 업계 최고의 대목이다.

 경기 침체,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시행, ‘최순실 블랙홀’까지 겪으며 적잖이 타격을 입은 매출을 만회할 마지막 기회인 셈이다.

 물 만난 고기가 헤엄치지 않을 리 없듯 업체들이 이를 놓칠 수 없을 터다. 각 외식 브랜드가 지난 1년의 공력을 모아 신메뉴를 앞다퉈 내놓는 이유다.

○…이랜드파크 외식사업부가 운영하는 한식 뷔페 ‘자연별곡’은 시즌 한정 신메뉴 ‘눈꽃 만찬’ 18종을 선보인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식 뷔페 ‘자연별곡’의 ‘보글보글 불고기 전골’.
대표 메뉴는 쫄깃한 닭봉과 닭 날개를 바삭바삭하게 튀긴 다음 매운 양념에 버무린 뒤 눈꽃을 연상시키는 장식을 한 ‘눈 내린 홍닭’, 기름기를 쏙 뺀 훈제오리에 부추, 양파 무침과 깻잎쌈을 곁들인 보양식인 ‘통마늘 오리 바비큐 보쌈’, 겨울 배추를 푸짐하게 넣고 끓여내 시원한 국물 맛을 자랑하는 ‘보글보글 불고기 전골’ 등이다.

 디저트 메뉴로 식전에 입맛을 돋우어 주는 ‘제주 감귤 눈꽃 샐러드’, 촉촉한 시트에 고구마 생크림 등을 켜켜이 올린 ‘소복소복 눈 케이크’, 달콤한 고구마 앙금을 가득 채운 ‘자색 고구마 찐빵’ 등을 꼽을 만하다.

 평일 런치 1만2900원, 평일 디너·주말·공휴일 1만9900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중식 브랜드 ‘메이징 에이’의 ‘구수계’.
요일과 시간대, 매장 등에 따라 제공하는 메뉴를 달리할 수 있다.

○…외식전문기업 SG다인힐의 중식 브랜드 ‘메이징 에이(Mazing.A)’는 서울 중구 서울파이낸스센터 지하 2층 매장에서 연말 모임에 어울리는 신메뉴 2종을 출시한다.

 각종 모임으로 술 마실 일이 많아 속이 지치기 쉽다는 점에 착안해 튀기거나 볶는 일반적인 중식 조리법을 피하고 담백한 맛을 추구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중식 브랜드 ‘메이징 에이’의 ‘동파육 배추탕’.
먼저 ‘구수계’다. ‘입가에 군침이 돌게 하는 닭 요리’라는 의미를 가진 메뉴로 ‘중국 4대 요리’ 중 하나인 쓰촨식 닭고기 전채 요리다. 저온 조리로 부드럽게 익힌 닭고기에 고추기름과 간장 등을 이용해 만든 특제 소스를 곁들여 담백하고 촉촉한 닭고기와 매콤하면서 짭조름한 소스의 조화를 펼친다. 2만원.

 ‘동파육 배추탕’은 부드러운 식감의 동파육과 시원한 맛의 겨울 배추가 어우러진 중국식 탕 요리다. 고수, 팔각 등으로 깊은 맛을 더한다. 중국 산둥성 출신 화교 주방장들이 해장용으로 만들어 먹던 데서 시작했다. 3만8000원.

 두 메뉴 모두 2~3인이 즐길 만큼 넉넉하게 제공한다. 백주, 소홍주 등 중국 술과 궁합이 좋아 안주로도 제격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의 ‘블랑블랑 치즈베리 케이크'.
○…CJ푸드빌의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화이트 크리스마스 드림'을 콘셉트로 한 케이크 등 신제품 40여 종을 내놓는다.

 화이트를 기본 컬러로 적용하고 로즈 골드 컬러를 사용해 따뜻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담았다.

 대표 제품은 ‘블랑블랑 치즈베리 케이크'다. 피스타치오 시트와 치즈크림, 생크림, 베리류를 층층이 쌓고, 그 위에 화이트 초콜릿을 덮었다. 케이크 위에는 동그란 모양의 블랑 볼을 여러 개 올려 마치 하얀 눈이 내린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연상시킨다. 3만원.

 ‘눈사람 마카롱’은 마카롱 2개를 이어 붙여 8자 모양을 만들고 상큼한 유자 맛을 더해 보는 재미와 먹는 즐거움을 함께 준다. 2200원.

 ‘떠먹는 그린 앙’은 녹차 가루, 연유크림, 팥 앙금(앙)을 차곡차곡 올려 제품으로 모임이 많은 시즌 특성을 고려해 여러 사람이 함께 떠먹을 수 있도록 사각 그릇에 푸짐한 양을 담았다. 3만4800원.

 ace@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