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현충원 찾은 유승민 "안철수 만나 중도보수 통합 논의"

등록 2017-11-14 08:50:41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현구 기자 = 유승민 바른정당 신임 당 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를 하고 있다. 2017.11.14. stoweon@newsis.com
【서울=뉴시스】홍세희 홍지은 기자 =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가 14일 현충원 참배로 공식일정을 시작했다.

 유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을 찾아 순국선열에 참배했다. 하태경, 정운천, 박인숙 최고위원과 정병국, 이혜훈 전 대표 등도 함께했다.

 유 대표는 참배를 마친 뒤 방명록에 '순국선열의 피로 지킨 대한민국을 영원히 사수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그는 참배 직후 기자들과 만나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예방 일정과 관련해 "중도보수 통합 문제에 대해서도 서로 원칙적인 얘기는 하지 않겠나 싶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현구 기자 = 유승민 바른정당 신임 당 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를 마치고 방명록에 '순국선열의 피로 지킨 대한민국을 영원히 사수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2017.11.14. stoweon@newsis.com
유 대표는 "제가 대표에 취임하기 전에 국민의당과의 정책연대에 대해서는 원내대표들끼리 약속을 했다"며 "그것을 포함해 전반적으로 같은 야당끼리 어떻게 협조할지 얘기할 것 같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또 자유한국당이 중도보수 통합에 대해 부정적 반응을 보이고 있는 데 대해 "바른정당 안에서 한국당과의 대화, 통합 전당대회를 주장하는 분이 있다"며 "한국당과의 대화는 그 분들에게 한 번 시도해 보라고 부탁드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일단 진지하게 해보겠다고 했으니 양쪽 당에 대화를 해보겠다는 의지를 갖고 계신 분들에게 진지하게 해보고, 성과를 공유하며 12월 중순 정도에 그 결과를 다 모아 얘기해 보겠다"고 덧붙였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현구 기자 = 유승민 바른정당 신임 당 대표를 비롯한 바른정당 지도부들이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를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2017.11.14. stoweon@newsis.com
유 대표는 홍준표 대표가 예방 요청을 거부한 데 대해서는 "어제 실무자를 통해 몇 번이나 연락을 드렸는데 별로 만날 생각이 없는 것 같다"며 "홍 대표가 만나겠다고 하면 언제든지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와 여의도 당사에서 첫 최고위원회의와 국회의원-원외위원장 연석회의를 잇따라 주재한 뒤 오후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이정미 정의당 대표를 예방한다.

 hong1987@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관련기사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