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생활

[맛집]‘목숨을 걸 정도의 천하일미’…제철 참복, 놓치면 1년을 기다려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4-12-22 16:21:40  |  수정 2016-12-28 13:51:0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르네상스 서울 호텔의 ‘이로도리’는 오는 31일까지 참복 단품 요리와 코스 요리를 내놓는다. (사진 제공=르네상스 서울 호텔)
【서울=뉴시스】김정환 기자 = 화가 나면 부풀어 오르는 모습이 귀엽고 코믹한 복어이지만, 생식선 속에 들어있는 독소는 독성이 청산나트륨의 1000배에 달할 정도로 치명적이어서 성인의 경우 0.5㎎만 체내에 흡수돼도 죽음에 이르게 된다.

 그러나 위험하다고 안 먹기에는 쫄깃하고 담백한 그 맛이 너무도 유혹적이다. 북송의 시인 소동파(1037~1101)가 “죽음과 바꿀만한 맛이다”고 극찬한 것이 지나치지 않다.

 맛뿐만 아니다. 영양가도 뛰어나다. 불포화 지방산이 가득해 각종 성인병 예방 효과가 높다. 지방은 거의 없는 대신, 단백질 아미노산 비타민 무기질 등이 많아 여성들의 다이어트와 피부 미용에 좋고 해장용으로도 그만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의 ‘만요’는 오는 31일까지 평일 디너에 ‘후유 가이세키’를 연다. (사진 제공=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국내에서 즐겨 먹는 복은 황복, 까치복, 참복, 밀복 등이다. 이 중 날씨가 추워지는 매년 10월부터 봄이 시작되기 전인 이듬해 2월까지는 참복이 제철이다. 겨울철이 되면 생식소가 충만해지고 살집이 차오르지만, 독성이 약해지는 덕이다.

 서울 시내 특급호텔 일식당들이 앞다퉈 제철 참복을 이용한 프로모션을 펼치고 있다. 가공할 독이 숨어있고, 육질이 단단하고 탱탱한 복이지만, 숙련된 전문 셰프가 다루니 목숨 걱정은 안 해도 된다. 그래도 비싼 값을 치를 각오만큼은 해야 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그랜드 앰배서더 서울의 일식당 ‘스시효’는 ‘복어 냄비 정식’을 내년 2월28일까지 판매한다. (사진 제공=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의 ‘만요’는 오는 31일까지 평일 디너에 나가쯔마 사토루 셰프의 ‘후유 가이세키’를 연다. 소고기 화풍 타다끼, 교토풍 니싱 차소바, 참복 사시미, 해산물 샤브샤브, 시라꼬 덴뿌라, 해산물 바라지라시(밥 위에 얇은 회와 고명을 올린 식사), 돼지고기와 야채 된장국 등으로 구성한다. 14만원. 02-3440-8000

 ○… 역삼동 르네상스 서울 호텔의 ‘이로도리’는 오는 31일까지 복어 초회, 튀김, 지리(맑은탕) 또는 매운탕, 회 등 단품 요리와 이를 망라한 코스 요리를 내놓는다. 단품 4만5000원부터, 코스 18만원. 02-2222–865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의 ‘하코네’는 내년 2월28일까지 다카마사 코바야시 셰프의 ‘참복 특선’을 선보인다.(사진 제공=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소공동 롯데호텔 서울의 ‘모모야마’는 내년 1월31일까지 ‘복요리 특선’을 선보인다. 복 생선회, 복 튀김, 복 야채냄비 등을 중심으로 8코스(30만 원), 6코스(20만 원) 요리를 내놓는다. 복 죽(4만5000원), 복 튀김(7만5000원), 복 지리(10만 원), 복 생선회(18만 원) 등 일품요리도 마련한다. 02-317-7031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의 ‘하코네’는 내년 2월28일까지 다카마사 코바야시 셰프의 ‘참복 특선’을 선보인다. 제철 식재료와 참복 스시, 사시미, 유자 간장소스로 신선함을 더한 복어 초회, 복어탕 등 7코스 요리(23만 원)를 비롯해 세트 메뉴(11만5000원), 단품 메뉴 3종(8만~12만 원)을 준비한다. 02-559-762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롯데호텔 서울의 ‘모모야마’는 내년 1월31일까지 ‘복요리 특선’을 선보인다. (사진 제공=롯데호텔 서울)
 ○…장충동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의 일식당 ‘스시효’는 ‘복어 냄비 정식’을 내년 2월28일까지 판매한다. 다시마를 우린 국물에 제철 참복, 구운 찹쌀떡, 버섯, 유자와 각종 야채 등을 넣고 끓인다. 지리 또는 매운탕으로 즐길 수 있다. 일본식 전채요리, 생선회, 디저트가 함께 나온다. 7만원. 02-2270-3151  

○…역삼동 노보텔 앰배서더 강남의 ‘슌미’는 내년 1월31일까지 ‘겨울 특선 복어 요리’를 선보인다. 진미, 전채 3종, 사시미, 튀김, 지리 냄비, 복껍질 초회, 복죽, 후식 등으로 채운다. 16만5000원. ‘복지리 정식’은 9만3500원. 02-531-6477

 ○…반포동 JW 메리어트 호텔 서울의 ‘미카도’는 내년 2월28일까지 박종희 셰프의 ‘제철 복어 요리’를 다양하게 선보인다. ‘참복 특 코스요리’는 성게, 전복이 들어간 매생잇국, 사시미, 초회와 복어 구이, 복어 튀김, 복어 지리 등 총 8가지 메뉴로 구성한다. 디저트로는 절인 배와 깨 아이스크림을 준비한다.14만5000원·19만원 등 2종. 사시미, 지리, 튀김, 초회 등 일품요리로도 즐길 수 있다. 4만~20만원. 말린 복어 지느러미를 즉석에서 불에 그을려 뜨겁게 마시는 히레사케도 즐길 수 있다. 02- 6282.6751

 ac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