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축구

울산, 8년 만에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MVP 윤빛가람(종합)

등록 2020-12-19 23:26:13   최종수정 2020-12-28 10:09:45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결승에서 이란 페르세폴리스에 2-1 역전승…두 번째 우승
내년 FIFA 클럽월드컵 출전권 획득
associate_pic
[도하=신화/뉴시스]울산 현대의 윤빛가람이 11월 30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F조 5차전 FC 도쿄와 경기하고 있다. 윤빛가람은 멀티 골을 기록하며 울산의 2-1 역전승을 이끌었고 울산은 조 1위로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2020.12.01.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울산 현대가 8년 만에 아시아 정상을 탈환했다.

김도훈 감독이 이끄는 울산이 19일 오후 9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와크라의 알 자누브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페르세폴리스(이란)와의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주니오의 멀티골에 힘입어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울산은 최근 네 시즌 연속으로 이란 프로축구 정상을 차지한 페르세폴리스를 제치고 2012년 이후 8년 만에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챔피언스리그 통산 두 번째 우승이다. 조별리그 6경기(5승1무)를 포함해 총 10경기에서 9승1무로 무패 우승이다. 울산은 2012년에도 패배 없이 정상에 올랐다.

올해 K리그1(1부리그)과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 전북 현대의 벽을 넘지 못해 모두 준우승에 만족했던 울산은 아시아 무대 정상에 오르며 아쉬움을 단번에 씻었다.

우승 상금 400만 달러(약 44억원)를 거머쥐었다.

대회 최우수선수(MVP)상은 공격을 진두지휘한 윤빛가람이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서 4골 3도움으로 고비마다 공격에서 큰 역할을 했다.

울산은 또 내년 2월 카타르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출전권을 획득했다.

FIFA 클럽월드컵은 세계 최고 클럽을 가리는 토너먼트 대회다. 6개 대륙 클럽대항전 우승팀과 개최국 리그 우승팀이 참가한다.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바이에른 뮌헨(독일)도 출전한다.

올해 K리그1에서 26골로 득점왕을 차지한 주니오는 0-1로 뒤진 상황에서 멀티골을 기록, 우승의 중심에 섰다. 이번 대회에서 7골을 터뜨리며 득점부문 공동 1위를 차지했다.

울산은 초반 전방에서부터 강하게 압박해 주도권을 잡았다. 가운데와 오른쪽 측면을 공략하며 페르세폴리스를 괴롭혔다.

윤빛가람은 오른발과 왼발로 연이어 위력적인 슈팅을 뽐내며 골문을 위협했다.

그러나 균형을 깬 건 수비 위주로 운영한 페르세폴리스였다. 울산 수비의 실책이 빌미를 줬다.

전반 45분 박주호가 수비 진영에서 실수해 공을 빼앗겼고, 메흐디 압디가 이를 놓치지 않고 선제골로 연결했다.

전반을 0-1로 뒤지며 끝낼 위기였으나 행운이 따랐다. 전반 추가시간 윤빛가람이 상대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었다. 주심이 반칙 판정을 놓쳤지만 비디오 판독(VAR)을 통해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키커로 나선 주니오의 슛이 골키퍼의 선방에 걸렸지만 곧장 쇄도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전반은 1-1로 끝났다.

후반 10분 만에 울산이 전세를 뒤집었다. 이번에도 페널티킥 기회를 잡았고, 주니오가 침착하게 역전골을 터뜨렸다.

페르세폴리스가 만회골을 위해 거세게 몰아쳤지만 울산이 유기적인 수비로 잘 버텼다.

승리의 여신은 울산 쪽으로 기울었다. 후반 38분 김기희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상대 공격수를 견제하는 과정에서 함께 뒤엉켜 넘어져 페르세폴리스 선수들이 거칠게 항의했지만 주심은 VAR를 거쳐 정상 플레이로 인정했다.

울산은 후반 추가시간 5분을 무실점으로 잘 버티며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연이은 준우승으로 마음고생이 있었던 주니오는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