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한일, 후쿠시마 오염수 양자간 협의 개최키로..."日, 우리 요구 수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6 09:20:2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환경운동연합 회원들이 12일 서울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앞에서 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 대응 2차 전국행동 기자회견을 연 뒤 행진하고 있다. 2021.05.12.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제1원전 방사성 오염수를 해양 방류하는 문제를 한국과 2국간 협의할 방침이라고 아사히 신문이 16일 보도했다.

신문은 한일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한국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과 관련한 양자간 협의 개최 타진에 일본 정부가 수용하는 방향으로 적극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일본 측은 한국과 2국간 협의에 후쿠시마 제1원전 폐로를 담당하는 경제산업성, 자원 에너지청 등을 참가시킬 예정이라고 아사히는 전망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오염수 해양 방류에 한국에서 강력한 우려가 제기되면서 한국 정부는 일본 측에 외교당국 간 뿐만 아니라 전문적인 측면에서 안전성에 관해 자세히 의견을 교환할 수 있는 협의체를 설치하자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한국 측의 정식 요청이 들어오면 받아들이겠다는 의향을 전달했다고 소식통은 밝혔다.

한국과 오염수 협의체 일본 정부는 원자력 규제청과 후쿠시마 제1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 참여도 고려하고 있다고 한다.

우리 외교부는 지난 14일 "한국의 입장을 전하고 추가적인 정보 제공을 받기 위한 2국간 협의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한국이 참가하는 국제원자력기구(IAEA) 조사도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j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