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찰, 시각장애인 위해 민원서식 점자·음성 변환 제작

등록 2021.09.06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서울 마포경찰서에 경찰관서 최초로 비치
시각장애인 단체들과 협의…의견 적극 수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민기 기자 = 경찰이 시각장애인들의 민원 접수 편의를 위해 고소장 등 민원서식들을 점자 및 음성으로 변환해 별도 제작했다.

6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이날부터 경찰관서 최초로 민원실에 '점자 및 음성 민원서식'을 비치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시각장애인들의 기본권 보장, 복지 확대 차원에서 집회신고서 등 경찰관서 민원서식 5종(집회신고서·고소장·범죄경력조회 신청서·정보공개청구서·성범죄 및 아동학대 관련 범죄전력 조회 요청서)을 점자와 음성으로 변환해 별도 제작했다.

경찰은 새로운 민원서식 제작에 앞서 한국장애인소비자연맹, 한국시각장애인협회, 대한안마사협회 등 관련 단체들과 충분한 협의를 거쳐 의견을 적극 수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그동안 시각장애인들은 민원을 신청할 때 활동보조인에 의존할 수밖에 없어 관련 절차나 내용 등을 구체적으로 알 수 없었다"며 "시각장애인을 위한 이번 치안서비스가 전국 경찰관서와 타 부처 행정기관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k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