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업시간 끝났다'에 격분, 행패 중 경찰 때린 취객 입건

등록 2021.10.21 08:34:05수정 2021.10.21 09:38: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광주 서부경찰서는 21일 음식점에서 소란을 피우다 경찰관까지 때린 혐의(공무집행방해)로 A(46)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20일 오후 10시께 광주 서구 한 음식점에서 행패를 부리다 출동한 지구대 B경장의 정강이를 발로 걷어 찬 혐의다.

조사 결과 만취한 A씨는 음식점 업주가 '영업시간이 끝났다'며 귀가를 권유하자 기분이 나쁘다며 행패를 부렸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B경장과 승강이 끝에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한 경찰은 구체적인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