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MBC도 막가네요"…'피의 게임' 두 번째 티저

등록 2021-10-26 06:20:00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피의 게임' 두 번째 티저 영상 공개(사진=MBC 제공)2021.10.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MBC·웨이브(wavve)의 새 서바이벌 리얼리티 예능 '피의 게임'이 두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11월1일 오후 10시30분 첫 방송하는 예능 '피의 게임'은 게임에 참여한 플레이어들이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해 심리전을 펼치며 돈을 두고 경쟁하는 프로그램이다.

플레이어들이 오로지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편이 되고 적이 되며 철저하게 게임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첫 티저보다 한층 강력한 영상이 공개됐다.

두 번째 티저 영상에는 전 야구선수 정근우, UDT 출신 덱스, 의대생 허준영, 아나운서 박지민, 경찰 이태균, 미대생 이나영, 대학원생 송서현, 래퍼 퀸와사비, 여행크리에이터 박재일, 한의사 최연승이 통성명을 나눈 후 본격적인 게임에 돌입한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게임의 전체 룰이 공개되자 플레이어뿐만 아니라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이상민은 "와 미친 거 아니야? 대박이다"라며 경악을 금치 못하고 박지윤은 입을 틀어막은 채 말을 잇지 못한다.

또한 최예나는 "와 나 진짜 소름 돋았어"라고 놀라워하는 동시에 슈카는 "그래서 '피의 게임'이야? MBC도 막가네요"라고 돌직구를 던져 룰에 대한 궁금증을 키운다.

무엇보다 생존을 위해 허락된 음모와 배신과 거짓, 모략이 판을 치는 모습에 스튜디오는 충격에 휩싸였고, 더욱 처절한 혈투가 펼쳐질 것을 예고했다. 게임이 이어지는 동안 플레이어들은 뜻이 맞는 이들과 연합하고 또 누군가를 배신하며 격한 감정까지 가감 없이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티저 영상 말미에서는 한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상황들이 펼쳐졌고, 이에 장동민은 "시청률 27% 나왔다"고 확신해 더욱 호기심을 자극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