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문 대통령·이재명, 청와대 회동 시작…상춘재서 차담

등록 2021-10-26 11:15:28   최종수정 2021-10-26 11:23:18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와 차담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21.10.26.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면담을 시작했다. 이 후보가 민주당 대선 후보로 선출된 지 16일 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1시 청와대 상춘재에서 이 후보를 만나 차담(茶談) 형식의 면담을 시작했다. 이날 면담에는 이철희 정무수석이 배석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이 후보의 대선 후보 선출 축하 덕담 등 중심으로 대화를 나눌 것으로 예상된다. 전날 경기도지사직을 사퇴한 이 후보는 이번 면담을 계기로 경선 과정에서 갈라진 지지층 결속을 기대하고 있다. 이날 면담에서 문 대통령의 대장동 의혹 언급, 이 후보의 문 대통령과의 차별화 시도 등이 이뤄질지 관심이다.

면담이 종료되면 이 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비공개 대화를 소개할 예정이다.

현직 대통령과 여당 대선후보의 면담은 이번이 세 번째다. 앞서 2012년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선출된 지 13일 만에 이명박 대통령과 회동했고, 2002년 노무현 새천년민주당 후보는 선출 2일 만에 김대중 대통령을 면담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ustar@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