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목원대 산단 ‘메타버스 산·관·학·연 네트워킹 포럼’

등록 2021.10.27 16:28:46수정 2021.10.27 18:5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목원대 ‘메타버스 산·관·학·연 네트워킹 포럼’ 참석자들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유순상 기자 = 목원대 산학협력단은 27일 교내에서 ‘메타버스 산·관·학·연 네트워킹 포럼’을 개최했다.

메타버스는 인공지능(AI)·가상현실(VR)·증강현실(AR)·3차원(3D) 등 최첨단 기술이 집결된 3차원 가상세계로 사회·경제적 활동까지 이뤄지는 ‘온라인 공간’을 뜻한다.

포럼은 메타버스 산업 활성화를 위해 관련 기술 활용 효과를 극대화하고 이에 따라 변화될 사회에 대비하기위해 마련했다.

 ‘블록체인 NFT 기술을 활용한 문화예술분야 활용 전략’, ‘메타버스 어떻게 돈을 벌까?’, ‘예술품 NFT 발행, 업로드, 거래 시뮬레이션 시연’, ‘3차원 지리정보체계(GIS)를 활용한 실감형 여행 솔루션 시연’ 등이 공유됐다.

미술 단체와 소상공인 단체, 블록체인 개발 교육회사, 메타버스 여행플랫폼 개발사 등 9개 기관이 참여해 ‘메타버스 산·관·학·연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3명의 연구위원을 위촉했다.

 이들은 향후 메타버스를 적용한 산업 분야를 발전시킬 기업, 단체들로 공동연구 등을 진행하고 목원대 산학협력단은 산업분과별 포럼을 운영할 예정이다.

정철호 목원대 산학협력단장은 “가까운 미래에는 다양한 분야에서 메타버스 기술을 앞세운 혁신적 과학기술의 수요가 증가할 것이다”며 “목원대 산학협력단이 메타버스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y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