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美, 남아공 등 8개국 여행 제한…바이든 "29일부터 시행"(2보)

등록 2021-11-27 04:52:17   최종수정 2021-11-27 04:58:32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워싱턴=뉴시스]김난영 특파원 = 미국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 유입 저지를 위해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8개 국가 비미국인을 상대로 여행 제한 조치에 나선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백악관 성명을 통해 오미크론 유입을 막기 위해 남아공을 포함한 8개 국가를 상대로 항공 여행 제한 조치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조치는 오는 29일부터 효력을 갖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 및 코로나19 대응팀으로부터 브리핑을 받았다고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imzero@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