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정읍시,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워크숍' 개최

등록 2021-11-30 15:49:56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정읍=뉴시스] 이학권 기자 =30일 유진섭 전북 정읍시장이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산·학·연·관 워크숍’에서 냄새 없는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에 힘써 줄 것을 관계자들에게 요청하고 있다. (사진 = 정읍시 제공).2021.11.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정읍=뉴시스]이학권 기자 = 전북 정읍시는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 국제협력관에서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산·학·연·관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축산악취 저감을 위한 연구개발 사례를 공유하고 개선 방향을 모색해 냄새 없는 깨끗한 축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에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2025 축산 현안 대응 산업화 기술개발 사업’에 선정된 ‘전자선 기반 축산악취 저감 시스템 개발 및 실증 연구과제’ 현황을 공유했다.

또 산·학·연·관 전문가들과 실무진은 연구개발 방향과 향후 기술개발 계획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고 악취문제 해법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함께 시와 한국원자력연구원, 서울대학교, 대한한돈협회와 악취 분야 전문 기업인 ㈜태성환경연구소, ㈜아코펀키코리아가 모여 협의체를 구성하고 축산 현장의 애로사항과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기술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시는 협의체 운영을 통해 효율적인 기술공유와 기술이전 전략을 논의하고 체계적인 기술개발을 위한 정보를 공유할 계획이다.

또한 실제 개발된 기술이 축산 현장에 적용 가능하도록 지원방안을 모색해 시민이 직접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악취 해결 방향을 제시할 방침이다.

유진섭 시장은 "정부의 R&D 투자 방향에 맞춰 지역 기반의 R&D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을 확대하고, 악취문제 해결과 같은 지역특화산업 육성으로 경쟁력 있는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읍시는 지역 내 R&D(연구개발) 인프라를 활용, 지역의 최대 현안인 축산악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와 ‘전자선 가속기 이용 축산악취 저감 기술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