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아이오닉5·EV6, 독일3사 제치고 유럽 '올해의 차' 최종후보

등록 2021-11-30 17:37:03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와 기아 'EV6'가 '2022년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올랐다.

아이오닉5와 EV6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기반이다. 각각 브랜드 최초의 전용 전기차다.

'유럽 올해의 차' 조직위원회는 29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총 7종의 올해의 차 후보를 공개했다. 아이오닉5, EV6를 비롯해 세아트 쿠프라 본, 포드 머스탱 마하-E, 푸조 308, 르노 메간 E-테크, 스코다 엔야크iV' 등이다.

독일 빅3가 야심차게 내놓은 전기차 메르세데스-벤츠 EQS, BMW i4, 아우디 Q4 e트론 등은 모두 2차 예선에서 떨어졌다.

'유럽 올해의 차'는 유럽 자동차 매체 기자 61명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유럽에서 한 해 동안 출시한 차량 중 가장 우수한 모델에 주는 상이다. 최종 우승 차량은 내년 2월 발표된다.

최종 우승 차량은 내년 2월28일 발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