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광주 하남산단 내 도색 공장 불…진화 중

등록 2021-12-01 00:24:46   최종수정 2021-12-01 00:28:43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인명피해 없어…막바지 진화 작업

associate_pic
[그래픽=뉴시스]뉴시스 DB. hokma@newsis.com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광주 하남산업단지 내 한 도색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1일 광주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지난 30일 오후 10시 55분께 광주 광산구 도천동 한 차량용 부품 도색 공장에 불이 났다.

이 불로 현재까지 1650㎡ 규모의 공장 시설 일부가 타거나 그을린 것으로 추산된다. 근무 직원 10여 명은 화재 직후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진화대원 120명, 소방 장비 30대 등을 투입해 큰 불길은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을 마치는 대로,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