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내가 키운다' 이지현, ADHD아들 달라진 모습에 깜짝

등록 2021-12-01 18:40:00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 프리뷰. (사진=JTBC 제공).2021.12.01.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내가 키운다' 이지현의 아들 우경을 위한 맞춤 솔루션이 시작된다.

1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는 이지현 가족의 일상이 그려진다.

앞서 이지현은 ADHD를 앓고 있는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해 많은 응원과 관심을 받았다. 특히 그는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와 상담을 통해 맞춤 솔루션을 처방받고 굳은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이날 이지현은 평소와 다름없이 운동을 준비하는 모습으로 아침을 알렸다. 이번에는 딸 서윤, 아들 우경이와 함께 운동을 시작했다.

평소 집중력이 약하고 산만했던 우경이가 차분히 엄마의 동작을 따라하며 조금씩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이지현은 "우경이가 맞춤 치료를 시작했다"며 "평소보다 한 템포 진정이 된 모습을 보이며 조금씩 달라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우경이는 운동을 하던 중 엄마와 누나에게 전과 다른 모습을 보여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