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블록체인

위메이드, 해시드 벤처투자조합2호에 출자

등록 2021-12-02 09:44:54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육성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위메이드가 ‘해시드 벤처투자조합2호'에 출자했다.

해시드 벤처투자조합은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의 창업투자회사 해시드벤처스가 내놓은 펀드다. 작년 12월에 국내 최초의 블록체인 전문 투자 펀드 해시드 벤처투자조합1호가 등장한 이래 일 년 만에 2호가 출시된다.

1호에 이어 2호도 기업 위주의 민간자본으로 채워진다. 네이버와 크래프톤은 벤처투자조합1호에 이어 이번에도 참여했다. 그 외에도 SK와 LG, 컴투스, F&F, 무신사, 하이브 등 다양한 기업들이 출자했다.

블록체인 전문가인 김서준 해시드 대표가 이 펀드의 대표 펀드매니저를 맡고 있다. 아시아 최대 규모의 블록체인 투자사인 해시드는 엑시인피니티, 테라, 샌드박스, Dydx, 클레이튼 등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투자해 높은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경제활동 공간이 현실세계에서 점차 가상세계와 메타버스로 옮겨갈 것이라는 비전에 따라, 프로토콜 경제를 기반으로 한 블록체인과 메타버스 영역에 집중한다.

최근 블록체인 업체 투자에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위메이드는 이번 펀드 출자를 통해 위믹스 생태계 확장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 더불어 신규 프로젝트 발굴 등을 통한 해시드와의 시너지로 블록체인 산업 활성화를 꾀한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다른 모든 블록체인과의 파트너쉽을 통해 위믹스 생태계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글로벌 블록체인 업계를 리드하는 해시드와의 제휴는 특별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