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SK에코플랜트, ESG경영 강화…'환경·에너지 사업' 무게 싣는다

등록 2021-12-02 16:12:04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환경사업 조직 확대 및 최적화 나서
새 비즈니스 모델에 젊은 인재 발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SK에코플랜트가 2일 환경·에너지 솔루션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ESG 경영 강화를 위해 2022년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SK에코플랜트는 이에 따라 핵심 전략에 맞춰 총 11개의 BU(Business Unit) 및 센터 체제로 전환했다.

특히 환경사업은 ▲에코비즈Dev.(Development) BU ▲에코플랫폼 BU ▲에코랩 센터로 확대 재편했다.

우선 에코비즈Dev. BU는 국내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추진을 모색한다. 에코플랫폼 BU는 인수한 환경 자회사 간 시너지를 강화하고, 신기술 도입을 통한 환경산업 고도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에코랩 센터는 혁신기술을 발굴, 개발, 육성하는 환경 생태계 플랫폼을 조성하고, AI(인공지능)와 DT(디지털 전환) 기반 환경 솔루션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SK에코플랜트는 Corp.(Corporate) Strategy 센터를 신설했으며,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통해 기업 가치를 극대화하고 2023년 기업공개(IPO)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이 밖에 기존 사업부문은 ▲에코에너지 BU ▲에코스페이스 BU ▲에코솔루션 BU ▲에코엔지니어링 BU 등으로 변경된다.

한편 SK에코플랜트는 이번 인사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중심으로 40대 젊은 인재 및 여성을 대거 발탁했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은 "이번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단행하며 성공적인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 및 IPO 추진을 위한 핵심 역량을 결집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