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리비아 선거 앞두고 선거사무소 4곳 총격범들에 피습

등록 2021-12-03 07:55:01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리비아 국가최고선거위원회(HNEC) 발표
민간인복장 무장대원들, 투표지 2300여장 탈취· 훼손
유엔지원단, "24일 치러질 선거에 대한 방해 공작"

associate_pic
[사브하=AP/뉴시스] 리비아 독재자 무아마르 카다피의 아들인 사이프 알이슬람 카다피(오른쪽)가 11월 14일 리비아 사브하에서 대선 후보 등록을 했지만, 결국 전과 등을 이유로 후보명단에서 탈락했다.. 리비아 대선은 오는 12월24일 실시될 예정이다. 2021.11.16.
[트리폴리( 리비아)= 신화/뉴시스] 차미례 기자 = 리비아 국가최고선거위원회(HNEC)는 전국적으로 네 군데의 선거관리 센터가 일단의 총격범들에 의해 공격을 받았다고 2일(현지시간) 트리폴리에서  발표했다. 

HNEC의 중앙본부장 알-카사비는 이 날 성명을 발표,  민간인 복장을 한 총격부대가 1일 선거사무소들을 습격해서 2314장의 유권자 기록카드를 탈취하고 69장을 훼손했다고 밝혔다.

칼레드 마젠 내무장관도  "24일 치러질 선거의 보안계획을 망치고 선거과정 전체를 위태롭게 만들려는 세력들의 위협이라고" 2일 이 번 사건에 대해 경고했다.

마젠 장관은 할리마 압둘라만 법무장관과 함께 한 공동기자회견에서 " 선거를 앞두고 보안계획에 대한 계속적인 방해공작이 진행되는 것은 결국 선거 과정을 직접 훼방하고 선거를 제 날짜에 치르지 못하게 하려는 협박"이락 밝혔다.
 
리비아의 유엔지원단( UNSMIL )도 지난 달 29일  리비아 총선을 위기에 빠뜨릴 목적으로 테러와 방해 행위가 일어나고 있다는 비난 성명을 냈다.

남부도시 세바를 장악하고 있는 군벌과의 관련이 의심되는 한 무장단체가 최근 리비아 상급 법원의 선거준비를 폭력을 방해하고 있다고  UNSMIL은 비난했다.  또 선거관련 소송을 맡게 될 법관이나 입후보자들에 대해서도 리비아 전역에서  수많은 협박과 폭력이 우려된다고  UNSMIL은 밝혔다.

리비아는 내전으로 황폐해진 국가의 통합을 위해서 12월 24일 대통령 선거를,  내년 1월 중에 국회의원 선거를 치르도록 예정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cmr@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관련기사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