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이시영, 아들 업고 북한산 도전…"허벅지 터질 것 같다"

등록 2021-12-04 07:40:00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프리뷰. (사진= MBC 제공).2021.12.03.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전지적 참견 시점' 이시영의 특별한 하루가 그려진다.

4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시영이 평소 버킷리스트 중 하나였던 아들 정윤이를 업고 북한산 오르기에 도전한다.

이날 이시영은 약 16㎏인 정윤이와 3㎏짜리 가방까지 더해 20㎏에 육박한 무게를 짊어지고 산에 오른다.

목표 지점인 문수봉까지는 무려 왕복 8㎞다. 프로 등산러 이시영은 정윤이와 함께 야심 차게 북한산에 올랐다. 특히 정윤이는 낙엽과 나뭇가지를 주우며 북한산의 가을을 한껏 만끽했다.

하지만 여유로움도 잠시, 이시영은 살벌한 난코스가 시작되자 극한의 체력전에 돌입했다. 이시영은 "허벅지 터질 것 같다"라며 폭포수 같은 땀을 흘렸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