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 코로나 신규확진 2032명…닷새째 2000명대

등록 2021-12-05 11:01:05   최종수정 2021-12-05 14:31:42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누적 확진자 16만5178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효식 기자 =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128명으로 집계된 5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2021.12.05.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정성원 기자 = 서울시는 전날인 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032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가 16만5178명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달 30일부터 2222명→2268명→2099명→2273명→2032명이 발생해 닷새째 연속 2000명대를 기록했다. 네 자릿수 발생은 지난달 16일부터 19일째다.

집단감염 사례를 보면 동작구 소재 시장에서 확진자 12명이 늘어 누적 579명이다. 송파구 소재 시장 관련 확진자도 12명 늘어 누적 372명으로 집계됐다.

이외 ▲중랑구 소재 병원 관련 7명(누적 56명) ▲강동구 소재 복지시설 관련 2명(누적 10명) ▲해외유입 10명(누적 2051명) ▲기타 집단감염 50명(누적 3만1022명) ▲기타 확진자 접촉 880명(누적 6만6874명) ▲타 시도 확진자 접촉 9명(누적 4705명) ▲감염경로 조사중 1050명(누적 5만9509명) 등이 추가 감염됐다.

연령별로는 60대가 421명으로 20.7%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70세 이상이 352명(16.0%)으로 뒤를 이었고, 이 밖에 ▲50대 272명(13.4%) ▲30대 250명(12.3%) ▲40대 225명(11.1%) ▲20대 204명(10.0%) ▲10대 189명(9.3%) ▲9세 이하 146명(7.2%) 등을 나타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15명 늘어 누적 1193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sw@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