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뉴시스Pic] 피겨스케이팅 베이징 올림픽 출전권, 누가 가져갈까

등록 2021-12-05 20:09:12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홍효식 기자 = 차준환이 5일 경기도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에서 플라잉 카멜 스핀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2021.12.05.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한국 피겨스케이팅 남녀 싱글 베이징 올림픽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 차준환과 유영이 각각 1위를 차지하며 출전권 확보에 한발 다가갔다.
 
5일까지 이틀간 경기도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 겸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국가대표 1차 선발전 남녀 싱글부문에서 차준환은 전날 쇼트프로그램 87.09점과 합해 총점 239.16점을, 유영은 쇼트 71.03점을 합해 총점 208.59점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남녀 싱글 2위는 각각 이시형(총점 237.01)과 김예림(총점 205.82)이, 3위는 경재석(총점 204.64), 윤아선(총점 200.97)이 차지했다.

베이징올림픽 출전권은 남녀 싱글부문 각각 두장씩이다. 출전 국가대표는 내달 8~9일 열리는 피겨 종합선수권 대회 겸 국가대표 선발 2차전을 통해 최종 확정된다.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홍효식 기자 = 유영이 5일 경기도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에서 플라잉 카멜 스핀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2021.12.05. yes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홍효식 기자 = 이시형이 5일 경기도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에서 멋진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21.12.05. yes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홍효식 기자 = 김예림이 5일 경기도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에서 체인지풋 컴비네이션 스핀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2021.12.05. yes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chocrystal@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