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경북 신사업창업사관학교 본격 가동

등록 2021-12-06 14:20:39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경북도청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박준 기자 = 경북도는 6일 안동 경상북도경제진흥원 북부지소에서 2021년도 경북 신사업창업사관학교 입교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신사업 (예비)창업자 양성을 위한 교육을 시작했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자신만의 제조 기술과 노하우 등을 보유한 소상공인 예비 창업자를 발굴해 창업교육, 점포 경영실습, 사업화 자금을 단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지난 4월 안동지역에 최초로 사업유치를 이뤄냈다.

경북지역 최초로 선발된 11명의 교육생들은 온·오프라인 트랙으로 나눠 오는 30일까지 맞춤형 기본교육을 제공받게 된다.

기본과정을 수료한 교육생은 개별 전문 컨설턴트 일대일 매칭을 통해 사업자 등록, 제품개발, 재고관리, 자금관리 등 12주간 점포 경영을 직접 체험하게 된다.

체험점포교육을 이수한 졸업생에게는 사업화 지원대상 선정 심의를 거쳐 최대 2000만원 이내 자금지원과 정책자금(융자) 최대 1억원까지 받을 자격이 주어진다.

또 중소벤처기업부와 도, 안동시가 지원하는 각종 창업지원 사업에 신청 시 우대를 받는다.

특히 도는 내년 소상공인 온라인 희망마켓, 소상공인 새바람 체인지업 사업 등 각종 지원사업의 대상자 선정·심의 시 사관학교 졸업생에게 특별 가점을 부여해 우대할 방침이다.

윤희란 민생경제과장은 "경북에도 소상공인들이 체계적으로 창업을 준비할 수 있는 체험점포장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지역 예비창업자들의 고민을 더욱 공감하고 지역 신사업 분야의 창업 생태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