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최저점 저승사자' 박칼린, 심사중단 왜?…'풍류대장'

등록 2021-12-07 01:40:00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풍류대장 2021.12.06(사진=JTBC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수진 인턴 기자 = '최저점 저승사자' 박칼린이 심사를 잠시 중단한다.

7일 오후 9시 방송 예정인 JTBC '풍류대장-힙한 소리꾼들의 전쟁'(이하 '풍류대장') 10회에서는 반전이 쏟아진 4라운드 라이벌 매치와 결승의 마지막 관문인 세미파이널이 펼쳐진다.

앞서 '국악 전공' 박칼린은 냉정한 심사평을 보여줬었다. 또한, 심사위원 중 최저점을 주는 심사로 '최저점 저승사자'로 통했다.

그런 박칼린이 "존재해줘서 고맙다"라며 극찬을 한 무대가 있다고 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끈다.

한편 10회는 미리 보는 결승전이다. 서도밴드와 억스(AUX)가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우승후보인 두 팀은 둘 중 한 팀은 탈락하는 사생결단 라이벌 매치에서 만나게 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we0205@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