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李 배우자실장' 이해식 "조동연, 진주조개 같은 사람"

등록 2021-12-06 14:25:13   최종수정 2021-12-06 14:49:43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조동연 신임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30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21.11.3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일 조동연 전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관련해 "진주조개 같은 사람”이라고 옹호했다.

이 후보 배우자 실장인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성폭행으로 원치 않던 임신을 했다'는 조 전 위원장의 입장문을 공유한 뒤 이같이 밝혔다.

그는 "살을 에는 아픔으로 상처를 녹여 보석을 빚어온 진주조개 같은 사람이었네요. 힘내세요. 이제 죽을만큼 버티지 않아도 됩니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할테니까요"라고 했다.

조 전 위원장의 법률 대리를 맡고 있는 양태정 변호사는 전날 입장문을 내어 "조 전 위원장은 2010년 8월경 제3자의 끔찍한 성폭력으로 인해 원치 않는 임신을 하게 됐다"고 주장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