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코로나 위중증 857명 '또 역대 최다'…신규확진 7102명

등록 2021-12-09 09:44:08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신규 입원 945명, 사망 57명…국내발생 7082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상 처음으로 7000명을 넘은 지난 8일 서울광장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줄을 서고 있다. 위중증 환자 수 역시 최초로 800명 이상 집계되면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7175명 늘어 누적 48만9484명이다.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 수는 840명이다. 종전 최다였던 전날 774명보다 66명 증가했다. 2021.12.08.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정성원 기자 = 코로나19 위중증으로 입원 치료 중인 환자 수가 또다시 역대 최다인 857명으로 늘어났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이틀 연속 7000명대를 기록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9일 0시 기준 재원 중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수는 857명이다.

역대 최다이자 첫 800명대를 기록했던 8일 840명에서 하루 새 17명 늘어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최다 기록 경신은 7일(774명)을 시작으로 사흘째 이어지고 있다.

코로나19로 의료기관에 새로 입원한 환자는 전날(860명)보다 85명 많은 945명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하루 새 57명이 발생해 누적 사망자는 4077명이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7102명으로, 역대 최다였던 전날(7174명)에 이어 연이틀 7000명대 발생이 이어졌다. 수요일(목요일 0시) 기준으론 최다 규모이며, 이틀 연속 7000명대 발생이 이어진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7082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20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jungsw@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