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지수 결승골' 김천, 대전 잡고 4연승·11경기 무패(종합)

등록 2021.09.26 20:28: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프로축구 김천 상무 박지수 (사진 = 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 김천 상무가 4연승을 달리며 선두를 굳건히 했다.

김천은 26일 경북 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대전 하나시티즌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1 31라운드에서 수비수 박지수의 결승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김천은 4연승이자 11경기(8승3무) 연속 무패를 이어가며 선두를 굳건히 했다. 17승9무5패(승점 60)로 2위 안양(승점 54)과의 승점 차를 6으로 벌렸다.

수비수 박지수는 결승골을 터뜨리며 승리의 중심에 섰다.

지난해까지 중국 슈퍼리그 광저우 에버그란데에서 뛰다가 임대로 수원FC 유니폼을 입은 박지수는 군인 신분으로 첫 골을 신고했다.

김천은 6분 만에 정재희의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지만 전반 17분 구성윤의 자책골로 동점을 허용했다. 상대의 슈팅을 잡았다가 놓치면서 골라인을 넘었다.

1-1로 후반을 맞은 김천은 추가골을 노렸으나 대전의 맞불도 만만치 않았다.

팽팽한 승부에서 박지수가 해결사로 나섰다. 박지수는 후반 31분 코너킥 세트피스에서 박상혁의 크로스를 정확한 헤더로 연결해 대전의 골네트를 갈랐다.

한편, 충남아산과 전남 드래곤즈는 0-0으로 비겼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