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준석, 곽상도 사퇴에 "정권교체 위한 판단 감사하다"

등록 2021.10.02 11:24:29수정 2021.10.02 13:12: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곽상도 의원, 2일 의원직 사퇴 기자회견
이준석 "죄송한 마음 품고 정치하겠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2021.07.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정윤아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일 곽상도 의원의 사퇴에 대해 "의원님의 정권교체를 위한 결기 있는 판단에 머리 숙여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곽 의원의 사퇴회견 직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곽 의원님의 결단에 대한 경의와 당 대표가 돼 이렇게 밖에 하지 못한 죄송한 마음을 항상 품고 정치를 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당의 당원과 지지자들도 곽 의원님의 결기에 이어 더 강하게 특검을 거부하는 민주당을 지적해 달라"며 "민주당은 하루속히 특검을 수용해 성역 없는 수사가 이루어지도록 해야한다. 특검을 거부하는 쪽이 범인"이라고 했다.

한편 곽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곽 의원은 박탈감을 느끼는 국민들에겐 "송구스럽다"고 밝혔지만, 아들 퇴직금 관련해서 "저는 위법한 일을 한 게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특검 도입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의원이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 원' 논란과 관련 의원직 사퇴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02. photo@newsis.com

곽 의원은 "지금 누구라도 수사를 공정하고 철저하게 해야 한다는 데는 동의할 것"이라며 "일방적으로 정권에서 결정하는 구조로 수사를 해서는 또 2차 특검이 생길지 모른다. 이참에 자꾸 수사를 할 게 아니라 확실하게 해야하는 게 좋지 않겠느냐"고 했다.

앞서 곽 의원은 아들이 지난 2015년 6월 대장동 개발 시행사 화천대유에 입사해 지난 3월 퇴사하면서 퇴직금 50억원을 받아 논란에 올랐다.

곽 의원은 지난달 26일 국민의힘을 탈당했지만 국민적 공분이 커지면서 여야에서 의원직 사퇴 요구를 받아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