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훈련병과 식사한 김 총리 "軍급식 개선책 마련…맛 높아질 것"

등록 2021.10.16 17:04:56수정 2021.10.16 17:23: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경남 창원 해군교육사령부, 잠수함사령부 격려 방문
지휘부 향해 "급식 환경 등 병사 복지 향상 위해 관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6일 경남 창원시 진해 해군교육사령부를 방문해 신병교육대대 식당에서 훈련병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 국무총리실 제공) 2021.10.1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16일 경남 창원 소재 해군교육사령부와 잠수함사령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김 총리가 이날 찾은 해군교육사령부는 기초군사훈련, 군사특기교육 등 해군장병 양성 및 보수교육 임무를 수행하는 부대다. 잠수함사령부는 잠수함 작전, 교육훈련, 정비 등을 종합적으로 지휘하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고 있다.

김 총리는 우선 기초군사교육단 신병교육대대를 방문해 코로나19상황 속 임무를 수행 중인 장병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 신병교육대대 식당으로 이동하여 기초군사교육을 받고 있는 훈련병들과 함께 점심 식사를 했다.

이 자리에서 김 총리는 군 급식과 관련 "정부는 장병들의 선호를 반영하여 급식의 맛과 질이 획기적으로 높아진 것을 체감할 수 있도록 군 급식 개선 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소개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6일 경남 창원시 진해 해군교육사령부를 방문해 현황을 보고 받고 있다. (사진= 국무총리실 제공) 2021.10.1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그러면서 "지휘관과 간부 여러분들도 급식 환경 등 병사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현장에서 세심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이후 김 총리는 잠수함사령부로 이동해 부대 현황 및 잠수함 현황을 보고 받고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또 좁은 공간 속에서 오랜 시간 영해 수호에 전념해 온 잠수함 승조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하고, 건강과 임무 완수를 기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