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서정희 "다리 깁스하고 발가락 골절"…무슨 일?

등록 2021-10-18 17:00:18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정희 2021.10.18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방송인 서정희가 근황을 전했다.

서정희는 18일 인스타그램에 "6개월 만에 다시 시작. 자전거는 왜 이리 무서울까요? 다리 두 번 다쳐서 깁스하고 두 달 쉬고 발가락 골절로 한 달 쉬고. 그래도 포기하긴 너무 속상해서 다시 시작했어요"라는 글을 올렸다.

사진에서 서정희는 자전거를 타기 위해 안전모자와 고글을 착용한 모습이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언제나 파이팅" "날도 추운데 조심해서 운동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정희는 1982년 개그맨 서세원과 결혼했으나 2015년 이혼했다.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