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국내 오미크론 감염 의심 3명 늘어…7명 검사 중

등록 2021-12-01 20:11:28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기사내용 요약

나이지리아 방문 부부 관련 접촉자인듯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구무서 기자 = 국내에서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감염 의심자 수가 3명 더 늘어났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일 "첫 번째 의심 사례 관련 추가 확진자는 3명"이라고 밝혔다.

앞서 당국은 최근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인천 거주 40대 부부와 이들 부부의 접촉자인 자녀 1명, 지인 1명 등 총 4명을 대상으로 오미크론 감염의 의심된다며 검사를 진행한다고 밝힌 바 있다.

여기에 3명의 의심 사례가 추가되면서 오미크론 감염이 의심돼 검사를 받는 대상자는 총 7명으로 늘었다.

방대본은 "현재까지 역학조사를 통해 확인된 내용은 오미크론 확진 여부 보도참고자료에 포함해 안내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