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홍성군, 내년도 축산악취개선에 11억 원 추가 배정

등록 2021-12-06 15:21:42   최종수정 2021-12-06 16:29:44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associate_pic
[홍성=뉴시스]홍성군청 전경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홍성군이 정부로부터 내년도 축산악취개선사업에 11억 원을 추가 배정받았다.

 군은 6일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1년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서 우수한 평가를 얻어 내년도 사업비 11억2000만 원이 추가 배정됐다.

 군은 지속 가능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해 올해 33억9000만 원의 사업비을 투입, 지역 축산농가에 분뇨처리 및 악취저감시설을 지원하고 있다.

 군은 지난 11월 사업실적 평가에서 악취저감을 위한 지자체 노력, 악취 컨설팅 추진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번 공모사업에 사업비 총 45억여 원을 확보한 군은 예산액 규모 전국 3위를 달성이라는 큰 성과를 거두었다.
 
 군은 내년도 사업을 통해 분뇨처리개선, 악취 저감, 경축순환 활성화에 필요한 시설 지원뿐 아니라 농가별 악취관리 이행점검 및 컨설팅, 축산악취 개선 지역협의체 운영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신인환 축산과장은 “축산악취개선사업을 통해 축산환경개선 및 악취저감을 위한 지역적 붐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며, 농식품부 지정 깨끗한 축산농장을 내년 70개 지정 목표로 삼고 있다”라며 “누구나 살고 싶은 홍성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앞으로도 환경친화적 축산업 전환을 위해 축산농가 스스로가 적극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최신 포커스

텝진으로 위클리 기사를 읽어보세요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