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국 곳곳 '빈대 비상'…질병청 "관리·방제 이렇게 하세요"

등록 2023-10-31 11:17:49   최종수정 2023-11-02 09:05:29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질병청, 복지부·교육부 등 관계부처 회의 개최

정보집 자료 홈페이지 공개…해외발 구제 강화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지난 19일 오전 대구 달서구 계명대학교 신축 기숙사에서 방역업체 관계자들이 소독 작업을 하고 있다. 지난 17일 계명대 한 학생이 빈대에 물려 피해를 봤다고 학교 측에 알렸다. 2023.10.31. lmy@newsis.com
[세종=뉴시스]이연희 기자 = 최근 대학교 기숙사와 찜질방 등 국내 공동·숙박시설에서 빈대(bedbug)가 출현해 피해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질병 당국이 공동·숙박시설을 관할하는 부처들에 빈대 확산 예방 및 방제 관리를 강화해줄 것을 요청하고 나섰다.

질병관리청은 31일 오전 보건복지부,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 등 관계부처와 회의를 열고 이같이 협조 요청했다. 다음 달 1일부터는 빈대가 빈발하는 해외 유입에 대한 방제도 강화한다.

빈대는 참진드기나 모기처럼 감염병을 매개하는 곤충은 아니다.

따라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관리 대상 해충은 아니지만 사람의 피를 빨아 먹는 만큼 수면을 방해하고 가려움증과 피부감염증을 유발하는 등의 불편을 끼친다. 여러 마리에 동시에 물리면 아나필락시스(전신 알레르기 반응)가 일어나 고열이나 염증 반응을 일으키는 경우가 드물게 발생하기도 한다.

질병관리청은 지난 25일 국민 누구나 빈대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확인하고 대처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www.kdca.go.kr)에 '빈대 예방·대응 정보집'을 게재했다.

오는 11월1일부터는 공항 출국장과 해외감염병 신고센터에서 영국, 프랑스 등 빈대 발생 국가 출입국자와 해당 국가에서 화물을 수입하는 수입기업을 대상으로 빈대 등 해충 예방수칙을 안내하고 홍보할 계획이다.

질병청은 향후 해외유입 동향을 파악해 빈대 등 위생해충 예방 홍보 대상 국가를 수시로 조정하고, 해외로부터 국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빈대 등 위생해충의 유입을 차단하는 검역소의 구제 업무를 강화해나간다는 방침이다.

빈대에 물렸다면 우선 물과 비누로 씻고 증상에 따른 치료법과 의약품 처방은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해야 한다.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상제 기자 = 지난 19일 대구 달서구 계명대학교 익명 게시판에 한 학생이 피해를 호소하며 올린 사진. 지난달 중순께 계명대 신축 기숙사인 명교생활관에서 빈대로 추정되는 벌레가 발견됐다. (사진 = 독자 제공) 2023.10.3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집이나 공동 숙박시설에 빈대가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은 세 가지다.

직접 침대 매트리스나 틀, 소파, 책장, 침구류 등의 틈새를 확인하거나 검은색의 빈대의 부산물이나 배설물 흔적, 노린내 또는 곰팡이 냄새가 나는 지점을 확인하는 방식 등이다.

빈대를 발견했다면 스팀 고열을 빈대 서식장소에 분사하거나 진공청소기로 빈대에 오염된 장소를 청소해 흡입물을 봉투에 밀봉해 폐기하면 제거할 수 있다. 의류나 커튼, 침대커버 등은 건조기를 이용해 소독하면 된다.

화학적인 방안으로는 환경부에서 허가한 살충제를 활용할 수 있다. 다만 가열 연막이나 훈증 방식은 빈대가 다른 곳으로 이동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빈대에 오염된 매트리스와 가구 등은 방제 후에 재사용 여부를 판단하고, 폐기 역시 반드시 방제를 해야 다른 장소로 유입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여행 중 빈대에 노출됐다면 여행 용품에 숨어 들어오지 않도록 밀봉해 장시간 보관하거나 직물은 건조기로 처리하는 등 철저히 소독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dyhlee@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프린트
  • 리플
관련기사

최신 포커스

위클리뉴시스 정기구독 안내